조회 수 33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역사 속에 위대한 선언들이 있었습니다.

"너 자신을 알라"는 소크라테스의 말은

철학자들에게 중요한 방법론적 질문이 되었습니다.

"자유가 아니면 죽음을 달라" 는 패트릭 헨리의 말은

자유를 갈망하는 사람들의 마음을 흔들었습니다.

 

"나사로야 나오라" 는 주님의 말씀은

누구도 흉내 낼 수 없는 위대한 선언입니다.

죽은 나사로에게 무덤에서 나오라는 말씀은

사망을 향해 호령하신 것입니다.

 

누구도 사망을 이기지 못합니다.

사망은 누구의 말도 듣지 않고 자신이 원하는 대로 합니다.

사망은 자신이 가진 것을 내놓은 적이 없습니다.

누구도 사망이 움켜진 것을 빼앗지 못했습니다.

 

예수님은 사망의 구덩이에 빠져 있는

나사로를 불러내셨습니다.

예수님은 사망의 강력한 사슬을 끊고

나사로를 끌어 내셨습니다.

 

"예수께서 이르시대 돌을 옮겨 놓으라 하시니

그 죽은 자의 누이 마르다가 가로되

주여 죽은지가 나흘이 되었으매 벌써 냄새가 나나이다" (39)

 

나사로를 살리는 것보다 더 힘든 것이

사람의 마음을 바꾸는 것입니다.

무덤 문을 열라고 하자 마르다가 깜짝 놀랍니다.

나사로가 살아나는 것을 그처럼 원하던 마르다도

상식과 어긋나는 말을 하시는 예수님께 동의할 수 없었습니다.

주변에 있던 모든 사람들도 이해하지 못했습니다.

 

무덤 문을 열어도 소용이 없습니다.

그 속에는 썩은 송장만이 있습니다.

그곳은 부정한 곳입니다.

 

반대를 뒤로하고 돌을 옮겨 놓고 기도하신 후,

예수님은 큰 소리로 나사로를 불렀습니다.

"나사로야 나오라"

 

무덤 속에서 나사로가 나옵니다.

수족은 베로 동여져 있고,

얼굴은 수건에 싸여진 채로 걸어 나왔습니다.

 

썩어진 몸이 아닌

냄새나는 몸이 아닌

깨끗하고 온전한 몸으로 나사로가 나왔습니다.

 

사망에 갇혀있는 나사로에게 나오라고 하신 예수님은

나를 향해서도 큰소리로 부르십니다.

불가능의 문제에 갇혀있는 나를 부르십니다.

문제 앞에 좌절하며 고통하는 나를 부르십니다.

 

모든 사람들이 안된다는 일에 갇혀있는

나를 큰 소리로 부르십니다.

"00야 나오라"

 

죽음의 문을 열어젖히신 예수님은

나의 문제와 고통, 절망의 문을 여십니다.

열린 문을 향해 걸어가면 됩니다.

수족이 베로 묶여 있어도

수건으로 얼굴이 가리어 있어도

열어놓은 문을 향해 걸어가면 됩니다.

 

사망의 골짜기에서 빠져 나가기 원합니다.

절망의 골짜기에서 빠져 나가기 원합니다.

부정적 생각의 골짜기에서 나아가기 원합니다.

 

위대한 선언 앞에 강력한 사슬이 끊어지는 것을 보며

이준우 목사 올림

 

<적용 및 실천>

1. 모든 사람들은 각자의 문제에 빠져 있습니다.

2. 주님께서 위대한 선언을 하십니다.  “OO야 나오라”  내 문제의 수렁에서 빠져 나가기 원합니다. 오늘 내가 빠져 있는 수렁에서 한 걸음 나아가기 바랍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이름 날짜
93 만남 (19절)  (요한복음 20:11-23) 이준우목사 2017.04.16
92 변화 (38절)  (요한복음 19:31-42) 이준우목사 2017.04.14
91 다 이루었다 (30절)  (요한복음 19:28-30) 이준우목사 2017.04.13
90 네 어머니라 (27절)  (요한복음 19:17-27) 이준우목사 2017.04.12
89 흔들리는 갈대 - 빌라도 (8절)  (요한복음 18:39-19:16) 이준우목사 2017.04.11
88 균형상실 (28절)  (요한복음 18:28-38) 이준우목사 2017.04.10
87 닭이 울더라 (27절)  (요한복음 18:12-27) 이준우목사 2017.04.09
86 하나 됨 (21절)  (요한복음 17:20-26) 이준우목사 2017.04.07
85 보전 (11절)  (요한복음 17:9-19) 이준우목사 2017.04.06
84 영생 (3절)  (요한복음 17:1-8) 이준우목사 2017.04.05
83 홀로 있을때 (32절)  (요한복음 16:25-33) 이준우목사 2017.04.04
82 해산 (21절)  (요한복음 16:16-24) 이준우목사 2017.04.03
81 실족 (1절)  (요한복음 16:1-15) 이준우목사 2017.04.02
80 포도나무와 가지 (4절)  (요한복음 15:1-17) 이준우목사 2017.03.31
79 기억케 하는 표 (39절)  (민수기 15:32-41) 이준우목사 2017.03.30
78 거제 (19절)  (민수기 15:17-31) 이준우목사 2017.03.29
77 향기로운 제사 (3절)  (민수기 15:1-16) 이준우목사 2017.03.28
76 하나님 따라가기 (42절)  (민수기 14:36-45) 이준우목사 2017.03.27
75 메뚜기와 밥 (9절)  (민수기 14:1-10) 이준우목사 2017.03.24
74 악평 (32절)  (민수기 13:21-33) 이준우목사 2017.03.23
Board Pagination Prev 1 ... 70 71 72 73 74 75 76 77 78 79 Next
/ 7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