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158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간장이 숙성되는 과정에서 아미노산이 만들어지고,

그 아미노산이 맛을 낸다는 사실을 일본 식품학자들이 밝혀냈습니다.

이들은 아미노산을 만들기 위해 염산을 분해했습니다.

그렇게 만들어진 아미노산에다 색소를 넣어 간장 색깔을 만들고,

인공 간장을 만드니 간장과 같은 맛이 났습니다.

 

그렇게 만들어 진 것이 조미료 간장인 몽고 간장입니다.

콩으로 메주를 만들어 1년을 기다려야 간장이 되는데,

인공으로 만든 간장은 2-3일만에 만들 수 있었습니다.

 

아미노산은 일반 음식에 넣어도 맛이 난다는 사실을 알았습니다.

이렇게 만들어 진 것이 인공조미료인 "아지네모도" 입니다.

인공조미료는 대히트를 치면서 음식 문화를 바꾸었습니다.

이제는 인공조미료(MSG)는 성인병을 일으키는 원흉이라고 합니다.

화학약품을 사용해 인공으로 만든 식품의 한계입니다.

 

참된 음료와 참된 음식은 자연에서 나와야 합니다.

하늘이 허락한 시간을 통과해서 만들어진 것이 참된 음식입니다.

아무리 맛있고, 색깔이 고와도 인공으로 만든 것은 참된 음식이 아닙니다.

인공으로 만들어진 음식은 언젠가는 문제를 일으킵니다.

 

사람의 영혼을 건강하게 한다는 많은 것들이 있습니다.

마음의 양식이라며 광고를 합니다.

참된 양식인지 아닌 지를 구분하는 방법이 있습니다.

 

이것이 하늘에서 왔는지 사람이 만든 것인지,

하나님의 아이디어인지 사람의 아이디어인지로 식별할 수 있습니다.

사람의 머리에서 만들어 진 것은 참된 영혼의 양식이 되지 못합니다.

사람들에게 영원한 유익을 주지 못합니다.

 

한때는 사람들의 마음을 끌 수 있습니다.

시대의 바람을 타고 뜰 수 있습니다.

그러나 영원히 영향력을 주지 못합니다.

 

많은 사람들이 왔습니다.

영웅들과 성인들이 등장했습니다.

고통받는 사람들에게 소망이 되었습니다.

그러나 이들은 참된 구원자가 아닙니다.

 

"내 살을 먹고 내 피를 마시는 자는 영생을 가졌고

마지막 날에 내가 그를 다시 살리리니

내 살은 참된 양식이요 내 피는 참된 음료로다" (54-55)

 

예수 그리스도만이 참된 구원자입니다.

하늘로서 내려오신 분이기 때문입니다.

예수 그리스도만이 영혼의 참된 양식입니다.

하늘로서 내려오신 생명의 떡이기 때문입니다.

 

예수 그리스도의 몸이 참된 음식이 되었습니다.

그리스도의 몸이 양식이 되어 사람들을 살렸습니다.

영혼들이 그리스도의 몸으로 강건해 졌습니다.

 

예수 그리스도의 피가 참된 음료가 되었습니다.

피는 생명입니다.

예수님의 생명으로 우리의 생명을 구원했습니다.

 

"살아 계신 아버지께서 나를 보내시매

내가 아버지로 인하여 사는 것같이

나를 먹는 그 사람도 나로 인하여 살리라" (57)

 

세상의 어떤 사람도 자신의 살과 피로

다른 사람을 살리지 못합니다.

하늘에서 오신 예수 그리스도만이 죄인들을 살리십니다.

 

이런 사실을 성찬식을 통하여 다시 알려주셨습니다.

실제 예수님께서 제물이 되시어 십자가에 달리셨습니다.

이것이 구원의 근거입니다.

 

하늘로서 온 것을 먹고 마셔야 합니다.

하나님께서 하신 일들을 따라가야 합니다.

하늘에서 오신 예수 그리스도만이

참된 양식과 음료이고 참 구원입니다.

 

인공적으로 만든 것은 모양만 비슷할 뿐,

아무런 유익도 효과도 없습니다.

땅에서 만들어진 것은 잠시일 뿐,

영원한 영향을 주지 못합니다.

 

달콤한 맛과 예쁜 색깔에 미혹되지 않기 원합니다.

일시적인 바람에 흔들리지 않기 원합니다.

영원한 것을 바라보게 하시고,

하늘로 하나님께로 온 것을 따라 가기 원합니다.

 

하늘 양식, 하늘 복음을 더욱 사모하며

이준우 목사 올림

 

<적용 및 실천>

1. 인공으로도 독특한 맛을 만들어 낼 수 있습니다.

2. 만들어진 복음이 내 입맛에 맞을 수 있습니다. 그러나 거기까지 입니다. 내 입맛이 아닌 하나님의 입맛에 맞추어야 합니다. 오늘 내가 바꾸어야 할 복음에 대한 태도는 무엇일까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이름 날짜
67 구름따라 사는 인생 (17절)  (민수기 9:15-23) 이준우목사 2017.03.15
66 인도하심을 따라 (8절)  (민수기 9:1-14) 이준우목사 2017.03.14
65 돕는 자로 사는 것 (11절)  (민수기 8:1-26) 이준우목사 2017.03.13
64 함께드린 예물 (13절)  (민수기 7:12-89) 이준우목사 2017.03.12
63 축복 (23절)  (민수기 6:13-27) 이준우목사 2017.03.10
62 나실인 (2절)  (민수기 6:1-12) 이준우목사 2017.03.09
61 의심의 소제 (15절)  (민수기 5:11-31) 이준우목사 2017.03.08
60 진 밖에 있는 은혜 (2절)  (민수기 5:1-10) 이준우목사 2017.03.07
59 성숙을 향하여 (19절)  (민수기 4:34-49) 이준우목사 2017.03.06
58 성막 취급주의 (19절)  (민수기 4:1-33) 이준우목사 2017.03.05
57 맡기신 일 (25절) (민수기 3:14-39) 이준우목사 2017.03.03
56 아론의 아들들 (2절)  (민수기 2:1-13) 이준우목사 2017.03.02
55 하나님의 진 (2절)  (민수기 2:1-34) 이준우목사 2017.03.01
54 숫자 앞에서 (46절) (민수기 1:1-54) 이준우목사 2017.02.28
53 평안 (27절)  (요한복음 14:25-31) 이준우목사 2017.02.27
52 보혜사 (16절)  (요한복음 14:15-24) 이준우목사 2017.02.26
51 새계명 (34절)  (요한복음 13:31-38) 이준우목사 2017.02.24
50 허용 (27절)  (요한복음 13:21-30) 이준우목사 2017.02.23
49 섬김 (14절)  (요한복음 13:12-20) 이준우목사 2017.02.22
48 떠나기 전에 하신 일 (3절)  (요한복음 13:1-11) 이준우목사 2017.02.21
Board Pagination Prev 1 ... 52 53 54 55 56 57 58 59 60 61 Next
/ 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