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6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제3세계 열악한 땅에서 사는 사람들을 봅니다.

바닥에는 쓰레기가 뒹굴고 오물이 쌓여 있습니다.

더러운 것들은 땅을 오염시킬 뿐 아니라,

땅속으로 스며들어 물을 오염시킵니다.

오염된 물을 마시면 사람들이 병이 생깁니다.

그로 인해 영아와 유아들의 사망률이 높아집니다.

 

더러운 것을 깨끗하게 치우지 않으면

있는 땅에서 계속 살지 못하고

결국은 그곳에서 쫓겨나게 됩니다.

 

“너희는 이 모든 일로 스스로 더럽히지 말라

내가 너희 앞에서 쫓아내는 족속들이

이 모든 일로 말미암아 더러워졌고” (24)

 

가나안 땅이 더렵혀 졌습니다.

하나님은 가나안 사람들을

그 땅에서 쫓아내실 계획을 세우십니다.

그 땅을 정결한 백성에게 주실 것입니다.

하나님의 땅을 더럽히면 쫓겨납니다.

 

가나안 땅은 영적 도덕적 성적으로 더러워졌습니다.

우상을 숭배하며 더럽히고 있습니다.

아이들을 우상에게 바쳐 죽이면서 더럽힙니다.

그로 인해 관계들이 파괴되고 있습니다.

 

가나안 땅이 동성연애로 더럽혀졌습니다. (22)

심지어 짐승과 교합하는 해괴한 일로

회복이 어려울 정도로 오염이 되었습니다. (23)

 

“너희가 전에 있던 그 땅 주민이 이 모든 가증한 일을 행하였고

그 땅도 더러워졌느니라 너희도 더럽히면 그 땅이 너희가 있기 전

주민을 토함 같이 너희를 토할까 하노라” (27-28)

 

가나안 거민들이 여러 악한 일로 땅을 더럽혔습니다.

이렇게 땅을 더럽힌 악한 백성을

하나님은 뽑아서 쫓아내십니다.

 

땅만 더럽혀진 것이 아닙니다.

사회가 오염되면서 관계가 파괴됩니다.

성적인 타락은 사람의 내면을 타락시킵니다.

그로 인해 인간성이 파괴됩니다.

 

하나님의 형상을 닮은 사람이

짐승과 교합하며 사람이기를 포기합니다.

아이를 불에 던짐으로 가장 가까운

부모와 자녀 관계를 파괴시킵니다.

모든 관계들이 악한 욕망으로 오염되고 있습니다.

 

“그러므로 너희는 내 명령을 지키고 너희가 들어가기 전에 행하던

가증한 풍속을 하나라도 따름으로 스스로 더럽히지 말라

나는 너희의 하나님 여호와이니라” (30)

 

더럽힘과 타락은 개인적인 결단으로 시작됩니다.

스스로 더럽히지 말고,

하나님 말씀대로 살기를 결단해야 합니다.

 

한 사람의 결단으로도 땅을 정결케 할 수 있습니다.

모든 사람들이 결단하면 빠른 시간 내에

죽음의 땅을 생명의 땅으로 살릴 수 있습니다.

 

이 땅이 영적 도덕적 성적으로 타락했다고 합니다.

캘리포니아에서는 동성연애를 법적으로 합법화하려는 것이

투표로 부결되자 캘리포니아 대법원이 나서서 동성애를 인정했었습니다.

LA 지역에서는 마리화나를 합법화하는 것을 이미 통과시켰습니다.

악한 것들을 법원이 합법화 시키고 있습니다.

 

사회를 정결케 하는 것은 불가능해 보입니다.

그러나 나 자신을 정결케 하는 것은 할 수 있습니다.

내 가정을 정결케 하는 것도 시도해볼 만합니다.

그렇게 가정들이 정결케 되면 소망이 있습니다.

가정들이 살아나면 얼마 지나지 않아 사회도 살아날 수 있습니다.

 

나의 내면을 살펴보기 원합니다.

내면에 오염된 부분을 닦아내기 원합니다.

스스로 정결케 되면 이 땅에 소망이 있습니다.

 

눈을 들어 내가 사는 땅의 더러움을 보기 원합니다.

더러워진 땅을 향해 정결한 손을 들고 기도하기 원합니다.

하나님께서 정결케 하실 것을 소망하며 기도하기 원합니다.

 

그냥 있으면 자꾸만 더러워집니다.

날마다 자신을 돌아보며 정결하도록 애쓰기 원합니다.

오늘 내가 정리해야 할 더러운 것은 무엇인가요?

 

오염의 땅에 정결한 나무 하나를 심으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이름 날짜
1573 마음이 문제 (15절) (2016-10-19 수/ 레 26:14-26) new 이준우목사 2022.08.17
1572 하나님을 모신 땅 (11절) (2022-8-17 수/ 레 26:1-13) 이준우목사 2022.08.16
1571 하나님 백성의 특별신분 (42절) (2022-8-16 화/ 레 25:39-55) 이준우목사 2022.08.15
1570 토지는 다 하나님의 것 (23절) (2022-8-15 월/ 레 25:23-38) 이준우목사 2022.08.14
1569 판결 원리 (20절) (2022-8-13 토/ 레 24:1-23) 이준우목사 2022.08.12
1568 초막절 (34절) (2022-8-12 금/ 레 23:26-44) 이준우목사 2022.08.11
1567 하나님 나라의 명절 (1절) (2022-8-10 수/ 레 23:1-14) 이준우목사 2022.08.09
1566 하나님이 받으시는 것 (20절) (2022-8-9 화/ 레 22:10-33) 이준우목사 2022.08.08
1565 흠없는 자 (17절) (2022-8-8 월/ 레 21:16-22:9) 이준우목사 2022.08.07
1564 하나님 문화 (23절) (2022-8-6 토/ 레 20:17-27) 이준우목사 2022.08.05
1563 성소를 더럽히는 것 (3절) (2022-8-5 금/ 레 20:1-16) 이준우목사 2022.08.04
1562 이방 풍습에서 구별 (27절) (2022-8-4 목/ 레 19:19-37) 이준우목사 2022.08.03
1561 너희도 거룩하라 (2절) (2022-8-3 수/ 레 19:1-18) 이준우목사 2022.08.02
» 스스로 더럽히지 말라 (30절) (2022-8-2 화/ 레 18:19-30) 이준우목사 2022.08.01
1559 가정 공동체를 지켜라 (6절) (2022-8-1 월/ 레 18:1-18) 이준우목사 2022.07.31
1558 사랑받는 자 (20절) (22-7-30 토/ 시 89:19-37) 이준우목사 2022.07.29
1557 대대로 전할 말 (1절) (2022-7-29 금/ 시 89:1-18) 이준우목사 2022.07.28
1556 죽음의 문턱에서 (2022-7-28 목/ 시 88:1-18) 이준우목사 2022.07.27
1555 하나님의 성 시온 (5절) (2022-7-27 수/ 시 87:1-7) 이준우목사 2022.07.26
1554 신앙의 핵심가치 (20절) (2022-7-26 화/ 히 13:18-25) 이준우목사 2022.07.2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79 Next
/ 7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