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13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더 나은 것을 향해 나아가야 합니다.

입었던 옷을 버리는 것은

새로운 옷을 입기 위함입니다.

살고 있는 집을 허물어 버리는 것은

더 나은 안락한 집을 짓기 위함입니다.

 

다니던 직장을 그만 두고

공부하기 위해 학교로 가는 사람을 봅니다.

공부를 하고 난 다음에

더 나은 직장에 갈 수 있기 때문입니다.

 

“전날에 너희가 빛을 받은 후에

고난의 큰 싸움을 견디어 낸 것을 생각하라” (32)

 

복음을 들었던 초창기 시절(전날)에

하나님의 영광스러운 빛에 들어갔습니다.

그러나 믿음을 가졌기 때문에

박해를 받아 많은 어려움이 있었습니다.

고난의 큰 싸움은 믿음의 형제들을 흔들어 놓았습니다.

 

그리스도인들은 예수를 믿기에 불이익을 당했습니다.

사람들에게 공개적으로 조롱당했습니다.

예수 믿는 것 때문에 수치를 당했습니다.

 

그러나 그들은 믿음을 잃지 않았습니다.

믿음의 사람들은 어려움 당하는 형제 자매를 도왔습니다.

옥에 갇혀서 고통당하는 자들을 방문하고

필요한 것을 채우며 그들과 함께 했습니다.

이렇게 하면 불이익을 당할 수 있음을 알지만

그런 위험을 감수하면서 서로 도왔습니다.

 

세상 사람들은 예수 믿는 사람들에게

이유도 없이 괴롭히고 모욕을 주었습니다.

그리스도인들이 가진 것을 빼앗아 가기도 했습니다.

이렇게 억울하게 당하는 것은 예수를 믿었기 때문입니다.

 

지금도 이런 일을 당하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북한에서는 예수 믿으면 강제 수용소로 보냅니다.

무슬림 지역에서는 예수 믿는 사람들은 심각한 고통을 당합니다.

예수 믿는 것 때문에 위협을 받기도 합니다.

 

“너희가 갇힌 자를 동정하고 너희 소유를 빼앗기는 것도

기쁘게 당한 것은 더 낫고 영구한 소유가 있는 줄 앎이라” (34)

 

이렇게 억울한 일을 당하면 예수 믿기 힘들 것입니다.

예수 믿다가 홧병으로 속이 썩어 죽을 지도 모릅니다.

 

그리스도인들은 이런 일로 절망하지 않았습니다.

하나님을 원망하지도 않았습니다.

더 나은 영구한 산업이 있음을 알기 때문입니다.

 

예수 믿기 때문에 당하는 어려움들,

예수님 때문에 당하는 억울한 일들을 감당했습니다.

더 나은 것을 주님께서 주실 것을 알았기 때문입니다.

 

자신의 재산을 빼앗기면

주님께서 더 낫고 좋은 것으로 채우실 것을 믿었습니다.

자신이 당하는 조롱과 수치보다

하나님께서 더 나은 영광을 주실 것을 믿었습니다.

억지로가 아닌 기쁘게 주님이 주실 것을 기다렸습니다.

 

신앙생활은 이를 깨물며 속이 상하는 것을

참으면서 하는 것이 아닙니다.

이런 신앙생활은 자기 힘으로 하는 것입니다.

이런 이들은 신앙에 깊이 들어갈수록 골병만 듭니다.

 

신앙생활은 주님을 바라보면서 하는 것입니다.

내가 당한 일에 대해 주님이 하시는 말씀을 듣습니다.

주님께서 주실 더 나은 것을 기다리며 삽니다.

그래서 마음에 기쁨이 있습니다.

이런 사람은 세상이 감당할 수 없는 사람입니다.

 

신앙생활하면서 잃어버린 것을 보지않고,

주님이 주실 더 나은 것을 바라보기 원합니다.

더 나은 영구한 산업으로 인해 기뻐하며

기대하며 나아가기 원합니다.

 

더 나은 것을 위해 현실에서는 한걸음 후퇴합니다.

더 나은 것이 어디에 있는 지를 보아야 합니다.

더 나은 삶을 위해 오늘 어떤 대가를 지불 하시겠습니까?

 

더 나은 것을 보고 기뻐하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이름 날짜
1553 지금도 계속되는 제사 (15절) (2022-7-25 월/ 히 13:1-17) 이준우목사 2022.07.24
1552 경주자 (1절) (2022-7-23 토/ 히 12:1-13) 이준우목사 2022.07.22
1551 세상이 감당치 못하는 사람들 (2022-7-22 금/ 히 11:32-40) 이준우목사 2022.07.21
1550 믿음으로 (27절) (2022-7-21 목/ 히 11:23-31) 이준우목사 2022.07.20
1549 도전받는 믿음 (17절) (2022-7-20 수/ 히 11:13-22) 이준우목사 2022.07.19
» 더 나은 것을 향하여 (34절) (2022-7-18 월/ 히 10:26-39) 이준우목사 2022.07.17
1547 폐할 것과 세울 것 (9절) (2022-7-16 토/ 히 10:1-18) 이준우목사 2022.07.15
1546 죽음 그 이후 (27절) (2022-7-15 금/ 히 9:23-28) 이준우목사 2022.07.14
1545 완벽한 제사 (12절) (2022-7-14 목/ 히 9:11-22) 이준우목사 2022.07.13
1544 지성소에 계신 그리스도 (3절) (2022-7-13 수/ 히 9:1-10) 이준우목사 2022.07.13
1543 보증 (22절) (2022-7-11 월/ 히 7:20-28) 이준우목사 2022.07.10
1542 의의 왕, 평강의 왕 (2절) (2022-7-9 토/ 히 7:1-10) 이준우목사 2022.07.08
1541 영혼의 닻 (19절) (2022-7-8 금/ 히 6:9-20) 이준우목사 2022.07.07
1540 장성한 자의 식물 (6절) (2022-7-7 목/ 히 5:11-6:8) 이준우목사 2022.07.06
1539 아론과 다른 제사장 (히 4:14-5:10) 이준우목사 2022.07.05
1538 말씀의 능력 (12절) (2022-7-5 화/ 히 4:1-13) 이준우목사 2022.07.04
1537 경청 (15절) (2022-7-4 월/ 히 3:7-19) 이준우목사 2022.07.03
1536 물결 거슬러 올라가기 (1절) (2022-7-2 토/ 히 2:1-9) 이준우목사 2022.07.01
1535 예수 그리스도의 오심 (2절) (2022-7-1 금/ 히 1:1-14) 이준우목사 2022.06.30
1534 주께 손을 들고 (4절) (2022-6-30 목/ 시편 86:1-17) 이준우목사 2022.06.29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79 Next
/ 7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