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13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피는 생명을 의미합니다.

피를 먹는다는 것은 생명을 취하는 것입니다.

하나님은 피 채 먹는 것을 금하셨습니다.

 

“이스라엘 집 사람이나 그들 중에 거류하는 거류민 중에 무슨 피든지 먹는 자가 있으면

내가 그 피를 먹는 그 사람에게는 내 얼굴을 대하여 그를 백성 중에서 끊으리니” (10)

 

당시 짐승의 피는 사람의 생명을 대신하여

여호와의 제단에 올려졌기에 신성하게 취급되어졌습니다.

하나님은 피를 신성한 목적 외에 사용하는 것을 금하셨습니다.

 

피 가운데 생명이 있다는 것은

신구약 성경 전체에 흐르고 있는 중요한 주제입니다.

그리스도의 피는 죄인을 대속하는 피입니다.

 

피에는 죽음과 생명이 존재합니다.

피는 죽음에 이르게 하지만,

대속의 피는 생명에 이르게 합니다.

피는 이중적인 개념을 가지고 있습니다.

 

“육체의 생명은 피에 있음이라

내가 이 피를 너희에게 주어 제단에 뿌려 너희의 생명을 위하여

속죄하게 하였나니 생명이 피에 있으므로 피가 죄를 속하느니라” (11)

 

생명을 상징하는 피는 하나님 주권의 영역입니다.

피를 마시는 행위는 하나님의 주권을 침해하는

신성 모독과 같은 것이었습니다.

 

또 당시 이방의 우상 숭배자들은

피를 마시며 제사를 드렸습니다.

하나님은 이것을 가증하게 여겼습니다.

 

“생명”에 해당하는 단어인 히브리어 “네페쉬”는

사람이나 짐승 모두에게 적용이 됩니다.

하나님은 사람이나 짐승 모두 같은 생명으로 봅니다.

짐승의 피로 사람의 생명을 속죄하는 사상이 여기에서 나옵니다.

 

피가 죄를 속한다고 합니다. (11b)

“속한다”는 말은 ‘덮다. 가리다’는 뜻입니다.

속죄의 피가 드려질 때 죄는 가리워집니다.

속죄의 피가 죄로 인해 멸망하는 것을 막습니다.

 

“모든 이스라엘 자손이나 그들 중에 거류하는 거류민이 먹을 만한

짐승이나 새를 사냥하여 잡거든 그것의 피를 흘리고 흙으로 덮을 지니라” (13)

 

짐승이나 새를 사냥하여 잡으면 피를 땅에 쏟고 덮으라고 합니다.

생명의 상징인 신성한 피를 더럽히지 않기 위함입니다.

그 피를 가지고 우상 숭배하는데 사용하지 못하게 하기 위함입니다.

이것은 야생 동물뿐 아니라 가축에도 해당됩니다.

 

스스로 죽은 것이나 들짐승에게 찢겨 죽은 것을

먹은 사람은 부정하게 됩니다. (15)

시체를 부정한 것으로 여기는 것은

죽음을 죄의 삯으로 보기 때문입니다.

 

시체를 만진 사람들은 물로 씻어야 합니다.

물은 부정케 하는 죄의 오염을 씻는 상징입니다.

씻지 않는 사람은 부정한 것을 그대로 유지하게 됩니다.

하나님의 정결케 하심을 거부하는 사람입니다.

 

기독교는 피의 종교라고 합니다.

생명을 귀하게 여긴다는 의미입니다.

그리스도의 피가 죄로 인해 죽게 된

우리의 생명을 살린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하나님은 죄인들의 생명도 귀하게 여기십니다.

이들을 구원하기 위해 아들의 피를 내어 놓았습니다.

세상을 사랑하신 하나님의 슬픈 사랑 이야기입니다.

 

그리스도의 피는 세상을 살리는 능력이 됩니다.

십자가 안에서 죄인이 의롭게 되고, 멸망당할 자들이 영생을 얻게 됩니다.

오늘 하나님의 놀라운 사랑을 찬양하는 날이 되기 원합니다.

 

하나님의 사랑 이야기를 전하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이름 날짜
1484 포도나무와 가지 (4절)  (2022-4-4 월 / 요한복음 15:1-17) 이준우목사 2022.04.03
1483 보여주소서 (8절)  (2022-4-1 금 / 요한복음 14:1-14)     이준우목사 2022.03.31
» 생명은 피에 있음이라 (11절) (2022-3-31 목/ 레 17:1-16) 이준우목사 2022.03.30
1481 큰 안식일 (31절) (2022-3-30 수/ 레 16:23-34) 이준우목사 2022.03.29
1480 아사셀의 염소 (21절) (2022-3-29 화/ 레 16:11-22) 이준우목사 2022.03.28
1479 속죄일 (2절) (2022-3-28 월/ 레 16:1-10) 이준우목사 2022.03.27
1478 정결함으로 (3절) (2022-3-26 토/ 레 15:1-18) 이준우목사 2022.03.25
1477 편안할 때 일어나는 일 (2022-3-24 목/ 레 14:33-57)      이준우목사 2022.03.24
1476 정결함의 축복 (2절) (2022-3-23 수/ 레 14:1-20) 이준우목사 2022.03.23
1475 진 밖에 있는 자 (2022-3-22 화/ 레 13:40-59) 이준우목사 2022.03.22
1474 재발의 위험 (2022-3-21 월/ 레 13:18-39) 이준우목사 2022.03.21
1473 약자 보호 (4절) (2022-3-19 토/ 레 12:1-8) 이준우목사 2022.03.18
1472 내가 거룩하니 너희도 (45절) (2022-3-18 금/ 레 11:24-47) 이준우목사 2022.03.17
1471 정결과 부정사이에서 (2022-3-17 목/ 레 11:1-23) 이준우목사 2022.03.16
1470 율법 정신 (19절) (2022-3-16 수/ 레 10:12-20) 이준우목사 2022.03.15
1469 다른 불 (1절) (2022-3-15 화/ 레 10:1-11) 이준우목사 2022.03.14
1468 성공적인 제사 (1절) (2022-3-14 월/ 레 9:1-24) 이준우목사 2022.03.13
1467 중재하는 사람 (2022-3-12 토/ 레 8:1-21) 이준우목사 2022.03.11
1466 요제와 거제 (34절) (2022-3-11 금/ 레 7:28-38) 이준우목사 2022.03.10
1465 감격으로 드리는 화목제 (2022-3-10 목/ 레 7:11-27) 이준우목사 2022.03.09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76 Next
/ 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