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12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함께하면 즐겁습니다.

함께하면 쉽게 할 수 있습니다.

함께하면 힘든 일도 감당해낼 수 있습니다.

 

“이제 청하건대 당신은 금, 은, 동, 철로 제조하며 자색 홍색 청색 실로 직조하며

또 아로새길 줄 아는 재주 있는 사람 하나를 내게 보내어 내 아버지 다윗이 유다와

예루살렘에서 준비한 나의 재주 있는 사람들과 함께 일하게 하고” (7)

 

솔로몬이 성전 건축을 시작합니다.

아버지 다윗 왕이 원했던 일이었지만 하지 못하고

아들 솔로몬이 그 일을 하게 되었습니다.

 

이 일은 영광스러운 일입니다.

그러나 조심스러운 일입니다.

솔로몬은 최선을 다해 성전 건축을 했습니다.

 

솔로몬은 혼자서 성전 건축을 하지 않습니다.

함께 일할 사람들을 모았습니다.

다른 나라에서도 함께 일할 자들을 불렀습니다.

 

특히 두로 왕 후람에게 도움을 요청했습니다.

이들이 레바논에서 백향목과 잣나무 백단목을

벌목하여 떼를 엮어 욥바로 보냈습니다. (16)

 

또 후람 왕은 재주있는 총명한 사람을

성전 공사를 위해 보냈습니다.

이 사람들은 금, 은, 동, 철과 돌과 나무를 다루고,

자색 청색 홍색 실과 가는 베를 만드는 일과

모든 기묘한 양식에 능한 사람들이었습니다. (14)

이 사람들이 성전을 건축하는 일에 함께 했습니다.

 

솔로몬은 후람 왕에게 밀과 보리와 기름과 포도주 등

필요한 먹을 양식을 보내주었습니다.

함께 하는 이들에게 자신의 것을 나누었습니다.

 

“전에 솔로몬의 아버지 다윗이 이스라엘 땅에 사는 이방 사람들을 조사하였더니

이제 솔로몬이 다시 조사하매 모두 십오만 삼천 육백 명이라

그 중에서 칠만 명은 짐꾼이 되게 하였고 팔만 명은 산에서 벌목하게 하였고” (17-18)

 

이스라엘 땅에 사는 이방 사람들 153,600명이

성전을 건축하는 일에 참여 했습니다.

7만이 짐꾼으로, 8만이 산에서 벌목을 하고,

3,600명이 감독의 일을 했습니다.

 

하나님의 성전을 건축하는 일을 함께 합니다.

솔로몬을 비롯한 이스라엘 백성이 함께 합니다.

이스라엘에 사는 이방인들이 함께 합니다.

두로 왕 후람과 그의 백성들이 함께 합니다.

그렇게 아름다운 성전이 만들어지고 있습니다.

하나님께서 기뻐하시는 성전이 세워지고 있습니다.

 

함께하는 것은 축복입니다.

함께하는 사람이 있어서 행복합니다.

함께할 때 서로에게 큰 힘이 됩니다.

함께 한 목표로 나아갈 때 성전이 세워집니다.

 

함께 함의 축복을 누리며

이준우 목사

 

<적용 및 실천>

나는 누구와 함께하고 있습니까?

함께 함의 축복을 누려야 합니다. 오늘 이들과 함께하는 즐거움을 만들어 보십시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이름 날짜
1096 너희는 구원하는 것을 보라  (2020-11-25 수 / 대하 20:1-19) 이준우목사 2020.11.24
1095 말씀대로 이루어지다   (2020-11-23 월 / 대하 18:28-19:3) 이준우목사 2020.11.23
1094 여호와께 물어보소서 (2020-11-21 토/ 대하 18:1-11) 이준우목사 2020.11.20
1093 처음 길로   (2020-11-20 금 / 대하 17:1-19) 이준우목사 2020.11.20
1092 결과와 과정 사이에서   (2020-11-19 목 / 대하 16:1-14) 이준우목사 2020.11.20
1091 너희는 구원하는 것을 보라  (2020-11-25 수 / 대하 20:1-19) 이준우목사 2020.11.20
1090 여로보암의 길 (20-11-14 토/ 대하 11:1-23) 이준우목사 2020.11.13
1089 부드러운 것이 강하다 (20-11-13 금/ 대하 10:1-19) 이준우목사 2020.11.13
1088 행복한 백성들 (20-11-11 수 / 대하 8:17-9:12) 이준우목사 2020.11.10
1087 솔로몬의 번영 (20-11-10 화 / 대하 8:1-16) 이준우목사 2020.11.10
1086 말씀은 실제가 되고 (20-11-6 금/ 대하 6:1-11) 이준우목사 2020.11.05
1085 임재의 구름 (20-11-5 목/ 대하 5:1-14) 이준우목사 2020.11.04
1084 규례대로  (20-11-4 수 / 대하 4:1-22) 이준우목사 2020.11.04
» 함께  (20-11-2 월 / 대하 2:1-18) 이준우목사 2020.11.04
1082 찬양해야 할 이유 (20-10-23 금 / 시편 33:1-22) 이준우목사 2020.10.22
1081 길을 잃은 사람에게 (20-10-22 목 / 시편 32:1-11) 이준우목사 2020.10.22
1080 깨어진 그릇 (20-10-21 수 / 시편 31:9-20) 이준우목사 2020.10.22
1079 짧은 것과 긴 것 (20-10-20 화 / 시편 30:4-12) 이준우목사 2020.10.22
1078 두려움이 올 때에 (20-10-17 토 / 시편 27:1-9, 14) 이준우목사 2020.10.16
1077 나를 판단하소서 (20-10-16 금 / 시편 26:1-7) 이준우목사 2020.10.15
Board Pagination Prev 1 ... 8 9 10 11 12 13 14 15 16 17 ... 67 Next
/ 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