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9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본문에 어떤 문제가 나옵니까?

10절에 “여호와께서 나라들의 계획을 폐하시며

민족들의 사상을 무효하게 하시도다” (10)

 

지금까지 많은 나라들이 세워지고 멸망했습니다.

악한 나라의 출연으로 많은 사람들이 고통을 당했습니다.

가정을 파괴하고, 사람들의 복된 관계를 파괴시켰습니다.

 

지금까지 많은 사상들이 있었습니다.

달콤한 말로 사람들을 미혹했습니다.

악을 선이라고 했습니다.

 

차별을 금지하는 법이라며 멋있게 포장했는데,

포장지를 뜯어보니 그 속에 해괴한 것이 담겨 있습니다.

인간성의 근본을 흔드는 것입니다./

 

원숭이가 사람이 되었다는 해괴한 이론이 있습니다.

세상은 이것이 과학이라고 말합니다.

그러면서 세상은 적자생존의 전쟁터가 되었습니다.

승리를 위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 것을 합법화 해주었습니다.

 

해괴한 사상은 해괴한 세상을 만듭니다.

복된 사상은 사람들을 풍성하게 하지만,

악한 사상은 사람들의 영혼과 육체를 파괴합니다.

 

이런 문제와 악을 향한 하나님의 해결책이 4-5절에 나옵니다.

“여호와의 말씀은 정직하며 그가 행하시는 일은 다 진실하시도다

그는 공의와 정의를 사랑하심이여 세상에는 여호와의 인자하심이 충만하도다” (4-5)

 

하나님의 말씀이 진리입니다.

말씀이 인생의 길을 알려줍니다.

흑암으로 길을 잃었을 때 빛이 됩니다.

말씀이 무너진 세상의 질서를 세워 나갑니다.

 

악한 사상으로 인간성이 파괴되고

괴물이 만들어지던 것을 막으십니다.

앞으로도 하나님은 이 땅에서

악한 사상과 악한 나라를 몰아내실 것입니다./

 

이런 일을 하신 하나님이 자랑스럽습니다.

하나님을 칭송하며 영광 돌리기 원합니다.

하나님께서 이 땅을 통치하시기에 안심이 됩니다.

이것이 우리가 하나님을 찬양할 이유입니다.

 

“너희 의인들아 여호와를 즐거워하라

찬송은 정직한 자들이 마땅히 할 바로다” (1)

 

성도들은 찬송을 많이 합니다.

하나님을 칭송하며 영광 돌립니다.

이런 일을 하신 하나님이 자랑스럽게 때문입니다.

 

찬송은 단순한 노래가 아닙니다.

찬송은 “높이다. 칭찬하다. 자랑하다”는 뜻입니다.

우리를 구원하시고, 이 땅을 지키시는 하나님을 높이고,

좋게 말하며(칭찬) 자랑하는 것입니다.

그래서 성도들의 예배에 많은 찬양이 나옵니다.

은혜를 경험한 사람이 찬양하는 것은 정직한 행동입니다./

 

자랑을 많이 합니다.

자식자랑, 손주자랑, 취미자랑, 먹거리자랑 등등.

자랑하면 마음이 즐거워집니다.

내가 경험한 하나님을 자랑하는 것이 찬양입니다.

 

“우리 영혼이 여호와를 바람이여

그는 우리의 도움과 방패시로다” (20)

 

하나님의 통치는 계속됩니다.

아니 계속되어져야 합니다.

그럴 때에 이 땅에 미래가 있습니다.

 

하나님의 역사를 인정해야 합니다.

이것이 우리가 찬양해야 할 이유입니다.

하나님을 찬양하는 사람이 정직한 자입니다.

 

“주의 인자하심을 우리에게 베푸소서” (22)

이것이 나의 간절한 소망이고,

일평생 부를 찬양의 내용입니다.

 

날마다 하나님을 찬양하기 원하며

이준우 목사 올림

 

<적용 및 실천>

1. 문제: 세상의 악한 사상들이 사람들을 혼미하게 하고 있습니다.

2. 문제해결: 하나님의 진리, 법칙이 세상을 움직이고 있습니다. 누구도 창조의 질서를 흔들 수 없습니다. 이것이 무너지는 날이 세상의 종말입니다. 하나님이 그것을 정하십니다. 오늘 우리 하나님을 찬양하기 원합니다. 내가 찬양하는 내용은 무엇입니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이름 날짜
1100 나의 소속  (2020-11-30 월 / 대하 23:16-21) new 이준우목사 2020.11.30
1099 반전 또 반전  (2020-11-27 토 / 대하 22:1-12) 이준우목사 2020.11.27
1098 꺼지지 않는 유다의 등불 (20-11-26 금/ 대하 21:1-20) 이준우목사 2020.11.26
1097 하나님의 전쟁 관전수칙  (2020-11-26 목 / 대하 20:20-21:1) 이준우목사 2020.11.25
1096 너희는 구원하는 것을 보라  (2020-11-25 수 / 대하 20:1-19) 이준우목사 2020.11.24
1095 말씀대로 이루어지다   (2020-11-23 월 / 대하 18:28-19:3) 이준우목사 2020.11.23
1094 여호와께 물어보소서 (2020-11-21 토/ 대하 18:1-11) 이준우목사 2020.11.20
1093 처음 길로   (2020-11-20 금 / 대하 17:1-19) 이준우목사 2020.11.20
1092 결과와 과정 사이에서   (2020-11-19 목 / 대하 16:1-14) 이준우목사 2020.11.20
1091 너희는 구원하는 것을 보라  (2020-11-25 수 / 대하 20:1-19) 이준우목사 2020.11.20
1090 여로보암의 길 (20-11-14 토/ 대하 11:1-23) 이준우목사 2020.11.13
1089 부드러운 것이 강하다 (20-11-13 금/ 대하 10:1-19) 이준우목사 2020.11.13
1088 행복한 백성들 (20-11-11 수 / 대하 8:17-9:12) 이준우목사 2020.11.10
1087 솔로몬의 번영 (20-11-10 화 / 대하 8:1-16) 이준우목사 2020.11.10
1086 말씀은 실제가 되고 (20-11-6 금/ 대하 6:1-11) 이준우목사 2020.11.05
1085 임재의 구름 (20-11-5 목/ 대하 5:1-14) 이준우목사 2020.11.04
1084 규례대로  (20-11-4 수 / 대하 4:1-22) 이준우목사 2020.11.04
1083 함께  (20-11-2 월 / 대하 2:1-18) 이준우목사 2020.11.04
» 찬양해야 할 이유 (20-10-23 금 / 시편 33:1-22) 이준우목사 2020.10.22
1081 길을 잃은 사람에게 (20-10-22 목 / 시편 32:1-11) 이준우목사 2020.10.2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55 Next
/ 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