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4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답답하고 짜증나게 하는 사람이 있는가 하면,

막힌 것을 뚫어주는 시원케 하는 사람이 있습니다.

고린도 교회 문제로 답답한 바울의 마음을

시원케 하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그들은 스데바나와 브드나도와 아가이고입니다. (17)

 

"시원케 하다" 란 단어는

"쉬게하다. 원기를 돋구다" 는 뜻입니다.

 

고린도 교회의 성도들 중에 바울을 피곤케하는 사람들이 있었습니다.

사도권을 문제 삼으면서 바울의 마음을 상하게 하는 사람들이었습니다.

교회에 파당을 만들어 교회를 힘들게 하는 사람들이었습니다.

이들과 대화하면 마음과 육체가 지치고 피곤해집니다.

 

그런데 스데바나를 비롯한 세 사람은 시원케 하는 사람들이었습니다.

염려가운데 있는 바울에게 힘이 되는 사람이었습니다.

고린도 교회의 문제로 인해 피곤해 있는 바울에게 찾아와

바울을 안심시키고 원기를 돋구는 사람들이었습니다.

 

바울의 생애가운데 바울을 시원케 했던 또 다른 사람이 있습니다.

에베소 사람 오네시보로 였습니다.

 

"원컨대 주께서 오네시보로의 집에 긍휼을 베푸시옵소서 저가 나를 자주 유쾌케 하고

나의 사슬에 매인 것을 부끄러워 아니하여 로마에 있을 때에 나를 부지런히 찾아 만났느니라 ...

또 저가 에베소에서 얼마큼 나를 섬긴 것을 네가 잘 아느니라" (딤후 1:16-18)

 

오네시보로는 바울이 에베소에서 사역을 할 때 최선을 다해 섬긴 사람입니다.

로마 감옥(1차 투옥)에 있을 때에도 찾아와서 바울을 격려하며,

그의 마음을 유쾌하게 만들었던 사람입니다.

 

바울의 생애에 이루 말할 수 없는 어려움들이 있었습니다.

사람으로 인한 어려움, 건강으로 인한 어려움,

환경으로 인한 어려움들이 있었습니다.

바울은 이런 어려움 속에 함몰되지 않았고 그것을 뛰어 넘었습니다.

 

바울 서신은 많은 그리스도인들에게 능력이고 생명입니다.

어려움을 뛰어넘고 위대한 일을 하게 된 배후에는,

바울의 마음을 유쾌하게 하고 시원케 하는 사람들이 있었습니다.

 

우리의 시원케 하는 사람들을 떠올려 봅니다.

그런 사람들을 생각만 해도 답답했던 마음이 시원해 집니다.

그런 사람들과 대화를 하면 마음이 유쾌해 집니다.

그들이 있음으로 인해 나의 삶에 활력이 있습니다.

 

중요한 것은 나를 시원케 하는 사람을 찾기 전에,

내가 시원케 하는 사람이 되는 것입니다.

오늘 내가 만나는 사람을 시원케 하기 원합니다.

나로부터 시작된 유쾌함의 바람이 주위로 퍼져 나가면서

많은 사람들의 마음을 시원케 하기 원합니다.

 

시원하는 사람으로 서기 원하며

이준우 목사 올림

 

<적용 및 실천>

1. 마음을 시원케하는 사람을 찾지만 만나기 어렵습니다.

2. 내가 시원케 하는 사람이 되면 그런 사람을 만날 수 있습니다. 오늘 내가 다른 사람을 시원케 하기 원합니다. 누구를 어떻게 시원케 하겠습니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이름 날짜
1020 항상 있는 것 (23절) (벧전 1:13-25) 이준우목사 2020.07.01
1019 산 소망 (3절) (벧전 1:1-12) 이준우목사 2020.06.30
» 시원케하는 사람 (18절) (고전 16:15-20) 이준우목사 2020.06.29
1017 열린 문과 대적자들 (9절) (고전 16:1-12) 이준우목사 2020.06.28
1016 부활의 몸은 (42절) (고전 15:35-49) 이준우목사 2020.06.26
1015 다음 세대에 전할 것 (1절) (고전 15:1-11) 이준우목사 2020.06.23
1014 질서와 화평으로 (33절) (고전 14:26-33) 이준우목사 2020.06.22
1013 은사로 덕을 세우라 (4절) (고전 14:1-19) 이준우목사 2020.06.21
1012 지체 (12절) (고전 12:12-31) 이준우목사 2020.06.19
1011 다른 것과 조화 (고전 12:1-11) 이준우목사 2020.06.19
1010 기다리라 (33절) (고전 11:17-34) 이준우목사 2020.06.17
1009 질서 (3절) (고전 11:2-16) 이준우목사 2020.06.16
1008 진정한 자유 (23절) (고전 10:23-31) 이준우목사 2020.06.15
1007 피할 길 (13절) (고전 9:24-10:13) 이준우목사 2020.06.14
1006 배려 (9절) (고전 8:1-9) 이준우목사 2020.06.12
1005 지나가는 것들 (31절) (고전 7:29-35) 이준우목사 2020.06.11
1004 결혼 – 정결함을 위하여 (2절) (고전 7:1-5) 이준우목사 2020.06.11
1003 몸은 그릇입니다 (19절) (고전 6:15-20) 이준우목사 2020.06.10
1002 정결함을 위하여 (8절) (고전 5:1-13) 이준우목사 2020.06.07
1001 지혜 (18절) (고전 3:16-23) 이준우목사 2020.06.0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51 Next
/ 51